비배관리를 마지막까지 책임적으로

-평양시 대성남새전문협동농장에서-

 

 

본사기자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