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대사관 성원들 우의탑에 꽃바구니 진정

 

중국인민지원군 조선전선참전 71돐에 즈음하여 우리 나라 주재 중화인민공화국대사관 성원들이 25일 우의탑에 꽃바구니를 진정하였다.

우의탑에는 조선인민군 명예위병대가 정렬해있었다.

꽃바구니진정에는 리진군 특명전권대사와 대사관성원들이 참가하였다.

중화인민공화국 국가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가가 주악되였다.

중화인민공화국대사관의 명의로 된 꽃바구니가 우의탑에 진정되였다.

꽃바구니의 댕기에는 《중국인민지원군 렬사들은 영생할것이다》라는 글발이 씌여져있었다.

참가자들은 조선전선에 참전하여 귀중한 청춘과 생명을 바쳐 용감히 싸운 중국인민지원군 렬사들을 추모하여 묵상하였다.

이에 앞서 리진군대사와 대사관성원들은 함경남도 장진군에 있는 중국인민지원군렬사묘에 꽃바구니와 꽃송이들을 진정하였다.

【조선중앙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