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은 일군으로서의 본분을 다하기 위한 필수적요구

 

오늘 우리 당은 력사에 전무후무한 위대한 새시대를 열어나가고있다.

온갖 도전과 시련이 중첩되는 어려운 환경을 반전시켜 우리 국가의 전면적발전이라는 새로운 높은 단계의 활로를 힘차게 개척해나가고있는 오늘의 비상한 현실은 수준과 능력이 있는 리상적인 일군들을 부르고있다.

당이 바라고 시대가 요구하는 참된 일군의 품격은 저절로 형성되지 않는다.

그것은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의 필연적산물이다.

하기에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은 일군으로서의 본분을 다하기 위한 필수적요구로 된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일군들은 정치도덕적으로 수양되고 인간적으로 세련된 인격자가 되여야 합니다.》

혁명적수양과 단련은 누구에게나 다 해당되지만 일군들인 경우 더더욱 중요한 요구로 나선다.

일군들은 우리 당의 핵심골간이며 혁명의 지휘성원들이다.

개별적인 근로자가 일을 잘못하면 그가 맡은 한개 작업대상이 영향을 받지만 일군이 능력과 수준이 없으면 한개 단위, 한개 부문이 녹아나며 그 후과는 치명적이다.

일군들이 당과 혁명이 부여한 책무를 다하자면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을 강화하여 정치사상적으로, 도덕의리적으로 철저히 준비된 인격자가 되여야 한다.

일군들의 수준이자 단위발전수준이라고 할수 있다.

일군들이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을 끊임없이 강화하는것은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와 사상도 뜻도 숨결도 같이하는 열혈충신이 되기 위한 근본요구이다.

타고난 충신이란 없으며 일군이 되면 저절로 충신이 된다는 담보도 없다.

참된 충신이 되는 길은 오직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을 통하여 자신을 부단히 준비해나가는데 있다.

수령의 사상과 령도, 풍모에 절대적으로 매혹되고 그 위대성과 진리성을 신념으로 체득한 일군, 수령의 크나큰 정치적신임과 배려에 충성으로 보답하려는 숭고한 도덕의리심을 간직한 일군만이 당과 운명을 같이하는 참된 충신이 될수 있다.

그러자면 자신을 늘 혁명적으로 수양하고 단련하는 기풍을 체질화하여야 한다.

직급이 높아질수록 자신에 대한 요구성을 더욱 높이는것이 중요하다.

직급의 높이가 곧 인격의 높이로 되는것은 아니다.

일군들은 직급이 높아질수록 당과 인민의 믿음과 기대가 그만큼 크다는것을 항상 명심하고 자신에게 가혹하다고 할 정도의 높은 요구성을 제기하며 량심의 채찍을 순간도 놓지 말아야 한다.

일군들이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을 끊임없이 강화하는것은 당정책의 열렬한 옹호자, 철저한 관철자가 되기 위한 절실한 요구이다.

일군들의 수준과 능력이 당정책집행을 결정한다.

모든것이 어렵고 부족한것이 많은 오늘의 조건에서도 당정책관철의 전렬에서 힘차게 내달리고있는 전형단위, 앞선 단위들에는 하나와 같이 수준과 능력이 높은 멋있는 일군들이 있다.

그들에게서 찾아볼수 있는 공통적인 특질은 자신에 대한 요구성이 매우 높은것이다.

자만과 자찬을 경계하고 자책과 고민을 장려하는 관점과 자세에 철저히 서야 자신을 언제나 혁명적으로 수양하고 단련하는 기풍을 확립할수 있다.

일군들이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을 끊임없이 강화하는것은 당의 인민대중제일주의정치를 철저히 구현하기 위한 필수적요구이다.

일군들이 우리 당의 숭고한 인민관을 구현해나가는 인민의 참된 충복, 심부름군이 되자면 인민적인 사업방법과 사업작풍을 확립하여야 한다.

일군들은 자신들의 사업방법과 작풍에서 인민들이 어머니당의 숨결을 느끼고 당에 대한 신뢰심을 더 두터이 하게 된다는것을 항상 명심하고 타고난 성격과 성미라고 해도, 좋지 못한 인상이라고 해도 의식적으로 고치기 위해 노력하여야 한다.

혁명적수양과 단련의 주체는 일군들자신이다.

일군들이 어떤 자세와 립장에서 이 문제를 대하는가에 따라 자신의 품격의 높이가 결정된다.

자기가 주인이 되여야 자신을 진실로 가꾸는 성실한 원예사가 될수 있다.

일군들이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을 강화하는데서 기본은 정치의식수준을 결정적으로 높이는것이다.

정치의식을 높일수 있는 근본열쇠는 학습이다.

수령의 혁명사상과 그 구현인 당의 로선과 정책으로 튼튼히 무장하기 위한 학습이야말로 정치의식을 높이는 가장 리상적인 교정이다.

위대한 수령님과 위대한 장군님,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불후의 고전적로작들과 당문헌들을 깊이 연구하고 그 진수를 뼈에 새기는데 중점을 두고 학습을 심화시켜야 하며 그 구현인 당정책을 환히 꿰들기 위해 적극 노력하여야 한다.그리고 당보를 비롯한 당적출판물을 통한 학습을 매일 정상화하는 습관을 붙여야 한다.

정치의식을 높일수 있는 근본담보는 당생활이다.

높은 당조직관념을 가지고 당조직사상생활에 자각적으로, 의식적으로 참가하며 당조직의 결정과 위임분공을 성실히 수행하는 과정은 정치의식을 제고하는 가장 훌륭한 용광로이다.

굴러가는 돌에도 이끼가 낀다고 일군들이 당조직의 지도와 통제에서 벗어나면 정치의식이 무디여지고 당성이 흐려지는것을 피할수 없게 된다.

당성단련이야말로 인격을 높여주는 보약이며 사상적변질을 막는 명약이다.

일군들의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은 군중성을 떼여놓고 생각할수 없다.

군중은 선생이며 자신을 보는 거울과 같다.

일군들이 군중속에 들어가는것은 현장정치사업을 하고 걸린 문제를 풀어주기 위해서도 필요하지만 자기자신을 알기 위해서도 필수적이다.

대중의 솔직한 목소리와 순결한 눈빛에서 일군들은 자기의 진모습을 보게 된다.

이런 의미에서 일군들이 군중속에 깊이 들어가는것은 자기자신을 알기 위한, 자기의 부족점을 극복하기 위한 필수적인 공정으로 되는것이다.

모든 일군들은 혁명적수양과 당성단련에 자기의 존재가치가 있으며 당정책의 운명이 놓여있다는것을 순간도 잊지 말고 분발하고 또 분발함으로써 사회주의건설의 전면적발전의 위대한 새 승리를 쟁취하는데 적극 이바지하여야 할것이다.

본사기자 김영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