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장성을 늦추지 말고 비상방역전을 강도높이

만경대구역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