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당의 령도따라 나아가는 우리 조국의 앞날은 밝고 창창하다.

 

 

본사기자 김광림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