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감한 진군기세에 박차를 가하는 화선식경제선동의 북소리

여러 예술단체와 기동예술선동대들 경제선동활동 일제히 전개

 

여러 예술단체와 기동예술선동대들이 사회주의건설의 전면적발전을 이룩하기 위한 벅찬 투쟁으로 들끓고있는 대고조전투장들에서 경제선동활동을 일제히 전개하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화선식경제선동의 북소리를 높이 울려 일터마다 혁명적열정과 증산투쟁으로 들끓고 창조와 혁신의 기백이 차넘치게 하여야 합니다.》

중앙예술경제선전대의 예술인들이 철강재증산으로 련일 기세를 올리고있는 황해제철련합기업소에서 경제선동의 포성을 힘차게 울리였다.

예술인들은 현지에 도착하는 즉시 생산현장에 무대를 전개하고 대중의 심장을 쾅쾅 두드리는 경제선동활동으로 전투장의 분위기를 한껏 달구어주었다.

합창 《사회주의전진가》, 혼성2중창 《희망넘친 나의 조국아》, 시 《나는 로동자의 아들이다》, 만담 《다시한번 각성합시다》, 독창 《우리의 신념》을 비롯한 시대정신이 맥박치는 작품들을 통하여 예술인들은 황철의 로동계급에게 혁명적열정과 랑만을 안겨주고있으며 전투장들을 계속혁신, 계속전진의 기상으로 끓어번지게 하고있다.

북방의 철의 기지들과 굴지의 화학공업기지에서도 화선나팔수들의 경제선동의 북소리가 드세차게 울려퍼지고있다.

함경북도예술단 예술인들은 김책제철련합기업소, 청진강재공장에서 특색있는 공연을 펼치였다.예술인들은 전투성과 호소성이 강한 작품들로 당원들과 근로자들의 심장마다에 수령의 유훈관철전, 당정책옹위전의 불길을 세차게 지펴주었다.

함경남도예술선전대원들은 나라의 기둥공업을 함께 지켜섰다는 심정으로 2.8비날론련합기업소에서 선동활동을 기동적으로 벌리면서 생산자대중을 집단적혁신에로 힘있게 불러일으키고있다.

직총중앙로동자예술선전대, 농근맹중앙예술선전대 예술인들도 경제발전과 인민생활향상을 위한 주요전구마다에서 시대정신이 나래치는 현장경제선동활동으로 대중의 혁명열, 투쟁열을 백배해주고있다.

한편 기동예술선동대원들의 적극적인 화선선동활동도 전투장들의 분위기를 고조시키고있다.

개천지구탄광련합기업소 봉천탄광, 조양탄광, 개천탄광의 기동예술선동대원들은 지하막장에 들어가 화선식경제선동활동을 벌려나가고있다.그들이 부르는 노래 《충성의 대답소리 〈알았습니다〉》, 《사회주의 오직 한길로》를 들으며 탄부들은 천길땅속에서도 나라를 떠받드는 억센 동발이 되고 조국의 전진에 활력을 부어주는 지하의 전초병이 되여 석탄산을 높이 쌓아갈 결의들을 가다듬고있다.

여러 예술단체 예술인들과 기동예술선동대원들이 전국도처에서 울려가는 화선식경제선동의 북소리는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4차전원회의가 제시한 전투적과업을 피끓는 심장마다에 받아안고 떨쳐나선 일군들과 당원들과 근로자들을 더 큰 위훈과 혁신창조에로 힘있게 불러일으키는 사상전의 위력한 포성으로 되고있다.

본사기자 김명

 

 

-김종태전기기관차련합기업소에서-

주대혁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