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장성을 늦추지 말고 비상방역전을 강도높이

종업원들을 부단히 각성분발시켜

 

숙천군과학기술위원회에서 세계적인 보건위기상황에 대처하여 일군들과 종업원들이 방역강화를 위한 사업에 더욱 적극적으로 떨쳐나서도록 조직정치사업을 짜고들고있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세계적인 보건위기상황이 더욱 악화되고있는 오늘 비상방역사업을 모든 사업의 첫자리에 놓고 그 어느때보다도 강도높이 벌려나가야 합니다.》

대중의 자각성을 적극 발동하는것은 방역진지강화에서 선차적으로 나서는 문제이다.

위원회에서는 일군들과 종업원들이 체온재기와 손소독, 방역학적거리두기를 비롯한 비상방역규정을 자각적으로 준수하도록 하는데 큰 힘을 넣고있다.

비상방역규정학습을 강화하여 모두가 그 내용을 환히 꿰들고 실천에 적극 구현해나가도록 하는 사업을 방법론있게 내밀고있다.

누구나 소독사업을 한번 해도 철저히 방역학적요구에 맞게 진행하도록 부단히 각성시키는 사업을 공세적으로 벌리고있다.

이곳 일군들은 단위의 비상방역사업과 관련하여 놓친것이 없는가를 구체적으로 따져보면서 적실한 대책들을 앞질러 세워나가고있다.

위원회에서는 또한 일군들과 종업원들이 군의 비상방역진지강화에 이바지할수 있는 연구성과를 내놓도록 하기 위한 사업도 적극적으로 벌려나가고있다.

군책임일군들의 방조밑에 소독수생산과 관련한 연구를 진행하여 비상방역사업의 완벽성보장에 기여하고있다.

지금 위원회에서는 비상방역사업에서 만족이란 있을수 없다는 확고한 관점을 가지고 최대로 각성분발하여 방역대책을 보다 강화하기 위한 사업을 계속 심화시키고있다.

특파기자 허일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