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의 합동군사연습중지를 군당국에 요구

 

남조선인터네트신문 《자주시보》가 9일 미국과 남조선군당국의 합동군사연습을 규탄하는 론평을 실었다.

론평은 군당국이 미군과 지난 5일부터 그 무슨 《국지도발》과 《테로상황》을 가상한 합동군사연습을 벌려놓은데 대해 밝혔다.

지난해 남북이 상대방에 대한 일체 적대행위를 전면중지하기로 합의하였음에도 불구하고 국방부가 대규모합동군사연습을 이름만 바꾸어 계속하고있다고 론평은 단죄하였다.

론평은 우리 민족보다도 남조선의 안보에 대해 신경도 쓰지 않는 미국을 위해 합동군사연습을 하고있다고 비난하였다.

미국의 장단에 맞춰 춤을 추다가는 결국 남조선만 피해를 본다고 하면서 론평은 지금 당장 합동군사연습을 중지하라고 요구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