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외교부 대변인 일본정객들의 야스구니진쟈참배 비난

 

중국외교부 대변인 화춘영이 15일 일본정객들의 야스구니진쟈참배를 비난하였다.

이날 수상 아베가 야스구니진쟈에 공물을 봉납하고 내각관리들과 국회의원들이 집단적으로 진쟈를 참배한것과 관련하여 그는 이것은 일본정계인물들의 력사에 대한 그릇된 태도를 또다시 보여준것으로 된다고 말하였다.

그는 일본이 아시아의 이웃나라들과 국제사회로부터 신뢰를 얻기 위해 실제적인 행동을 취할것을 강력히 요구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