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생산에 지하수를 효과있게 리용

땅속물을 적극 찾아쓰자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지하수를 적극 리용하기 위한 대책을 세워야 하겠습니다.》

오늘 농업부문앞에는 지하수를 적극 리용해야 할 중요한 과업이 나서고있다.

가물때 땅우에는 물이 적지만 땅속에는 물이 얼마든지 있다.더우기 물부족현상이 지속될 때에 땅속물을 퍼올려쓰는것보다 좋은 방도는 없다.지하수를 논에 대면 높아진 논물온도나 땅겉면온도를 인차 낮출수 있을뿐아니라 부족되는 습도를 제때에 보충하여 농작물의 생육에 유리한 조건을 마련할수 있다.

이것은 통천군과 같이 올해의 불리한 날씨조건에서도 지하수를 리용하여 농작물비배관리를 잘해나가고있는 단위의 경험을 통하여 잘 알수 있다.

그러나 일부 단위들에서는 가물이 지속되여 지하수원천이 적어진데 맞게 지하수시설들을 개건하기 위한 사업을 바로하지 않아 농사에 지장을 주고있다.

각지 농업부문 일군들과 근로자들은 지하수를 적극 리용할데 대한 당의 의도를 깊이 새기고 이 사업에 한사람같이 떨쳐나서야 한다.

무엇보다먼저 지하수시설들을 새로 만들기 위한 사업에 힘을 넣어야 한다.

합리적인 장소를 찾아 지하저수지를 건설하여야 한다.지하저수지는 주로 가물로 말라버린 중소하천의 곬을 따라 일정한 구간을 암반이 나올 때까지 굴착한 다음 진흙다짐하여 물막이벽을 형성하는 방법으로 건설할수 있다.

졸짱과 굴포도 과학적인 원리에 맞게 설치하거나 만들면 가물을 극복하는데서 큰 도움을 받게 된다.

다음으로 이미 있던 지하수시설들을 복구하고 한방울의 지하수라도 더 퍼올려쓰기 위한 투쟁을 벌려야 한다.

당의 뜻을 높이 받들고 전국도처에는 이미전에 수많은 우물과 굴포, 졸짱, 지하저수지들이 생겨났다.문제는 그것을 어떻게 효과적으로 리용하는가 하는것이다.일군들은 우물, 굴포, 졸짱 등을 다시한번 돌아보고 불비한것은 대책하여 적극 리용하도록 하여야 한다.

지하수는 전력과 자연에네르기를 비롯한 여러가지 동력을 리용하여 풀수 있다.

각지 농촌에서는 자체의 실정에 맞게 지하수를 퍼올려 논밭에 대주어야 한다.해당 부문에서 지하수를 리용하는데 필요한 전기, 전동기, 호스 등 필요한 설비, 자재보장을 앞세워야 한다.

일군들이 어떻게 결심하고 이악하게 달라붙어 일판을 벌려나가는가 하는데 따라 사업성패가 좌우된다.

각지 농업부문 일군들과 농업근로자들은 땅속물을 적극 찾아 리용하는것이 불리한 기상기후조건을 이겨내고 올해농사를 잘 짓기 위한 중요한 사업이라는것을 명심하고 이 투쟁을 힘있게 전개하여야 한다.

본사기자 리충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