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문제와 관련한 미국의 내정간섭 배격

 

중국외교부가 11월 28일 미국이 《홍콩인권 및 민주주의법안》을 법으로 채택한것과 관련하여 이를 배격하는 성명을 발표하였다.

성명은 그 어떤 외국정부나 세력도 중국의 내정에 간섭할 권리가 없다고 하면서 홍콩문제에 대한 외부세력의 간섭을 반대하고 《한 나라, 두 제도》방침을 관철하며 국가의 주권과 안전, 발전리익을 수호하려는 중국정부의 결심은 확고부동하다고 강조하였다.

성명은 미국이 중국의 요구를 무시할 경우 중국은 이에 단호한 반격을 가할것이며 그로부터 초래되는 모든 후과에 대한 책임은 전적으로 미국이 지게 될것이라고 경고하였다.

이날 중국외교부 부부장이 자국주재 미국대사를 호출하여 홍콩문제와 중국의 내정에 간섭하고 국제법과 국제관계의 기본준칙을 위반한 미국의 처사는 로골적인 패권행위로서 중국정부와 인민은 이를 단호히 반대한다고 말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