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력부강의 기치높이 우리 식의 발전과 번영의 길을 열어주신 위대한 령도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성스러운 주체108(2019)년 혁명실록을 펼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