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대되고있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피해, 그에 대처하기 위한 노력

여러 나라에서 방역사업 강화

 

로씨야에서 최근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의 전파를 막기 위한 사업을 강화하고있다.

18일 이 나라의 비상사태성은 전염병비상사태에 긴급대응하기 위한 사업과 관련이 없는 직원들의 모든 출장을 취소하였다.또한 모든 직원들은 의무적으로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하여야 한다.

같은 날 이딸리아정부가 새로운 방역조치를 취하기로 결정하였다.

이에 따라 도시들에서 집체모임을 금지시키기 위해 21시부터 주요거리와 광장들을 봉쇄하고 사람들의 류동을 통제하게 된다.

술집과 식당 등 봉사기관들의 영업시간이 대폭 제한되였다 한다.

이날 뽈스까의 와르샤와에서 대류행전염병환자치료를 전문으로 하는 림시병원건설이 시작되였다.

병원에는 500개의 침대가 전개될것이라고 한다.

【조선중앙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