력사유적복구사업 추진

 

먄마에서 지진에 의해 손상되였던 력사유적을 원상대로 복구하기 위한 사업을 마감단계에서 추진하고있다.

지난 2016년 이 나라의 중부지역에 위치한 바간시에서는 강한 지진이 일어나 389개의 불탑이 못쓰게 되였다.

6일 정부는 그때로부터 4년 남짓한 기간 수복작업을 벌린 결과 현재 복구사업은 99%계선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1 000여년의 력사를 가진 3 000여개의 불탑과 종교건축물이 있는것으로 하여 바간시는 주요관광대상으로 되고있다고 한다.